'라건아 30득점 활약' 허재 물러난 男농구, 요르단 잡았다 - 엔조이토토

스포츠기자 0 907 09.14 06:47

15368762055533.jpg

한국 남자농구 대표팀의 라건아 (사진 제공=INASGOC)
한국 남자농구 대표팀이 허재 감독의 하차 후 첫 관문이었던 요르단 원정을 넘고 2019 농구월드컵 진출을 위한 값진 1승을 추가했다.

김상식 감독대행이 이끄는 남자농구 대표팀은 14일(한국시간) 요르단 암만에서 열린 2019 국제농구연맹(FIBA)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E조 요르단과의 원정경기에서 30점 7리바운드로 활약한 라건아(미국명 리카르도 라틀리프)를 앞세워 86대75로 이겼다.

이로써 한국은 1차 예선 성적을 그대로 가져오는 2차 예선에서 5승2패를 기록, 뉴질랜드(6승1패)와 레바논(6승1패)에 이어 E조 3위에 올랐다. 요르단과는 성적이 같지만 이날 맞대결 승리로 순위에서 앞섰다.

대표팀은 E조에서 3위 안에 들어야 농구 월드컵 진출할 수 있다. E조에는 뉴질랜드와 레바논, 요르단 외에도 중국과 시리아가 함께 속해있다. 2019 농구 월드컵 개최국 중국은 자동 진출이 확정돼 중국이 3위 이상의 성적을 거둘 경우 E조 4위까지 진출권을 따낸다.

대표팀은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이후 허재 감독이 대표 선발 논란으로 인해 사퇴하면서 다소 어수선한 분위기 속에서 요르단 원정에 나섰다.

Comments


엔조이텔그
sexting
OK
바나나몰
메가토토

전체 스포츠 팀순위